본문 바로가기

봄내음 가득! 청도군 ‘삼결살 데이’ 겨눈 특판행사 성황리에 마쳐

중앙일보 2021.03.02 16:10
경북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지난 1일 삼겹살데이(3월3일)를 겨냥하여 청도군 봄철 대표 농산물인 미나리와 삼겹살, 버섯을 결합한 미나리삼합 500세트와 미나리 1,000세트를 청도군-대구MBC-네이버 쇼핑라이브(LIVE)로 한정특판행사를 하여 성황리에 마쳤다.
 
매년 이맘때 미나리와 삼겹살을 맛보기 위하여 청도읍 한재골로 많은 관광객이 찾았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직접 청도군으로 오기가 어려운 관광객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어, 군에서는 언택트시대에 맞게 온라인쇼핑을 통하여 저렴한 가격으로 미나리삼합세트를 가정에서 만날 수 있게 이번 행사를 준비하였다.
 
군은 이번 행사에 삼합세트의 단가를 낮추기 위해 각 업체와 직거래 공급계약뿐만 아니라 택배비 지원까지 추진하였다. 또한, 추첨을 통하여 구매고객에게 청도반시로 만든 감양갱을 특별 증정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도 펼쳐 소비자의 관심을 유도하였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청도의 우수노특산물이 라이브커머스, SNS 등을 통한 온라인 홍보와 판로가 더욱 확대되길 바란다.” 며, “현재 청도군은 맑은 지하암반수로 재배된 향이 진한 친환경 미나리가 제철인 만큼 많이 구입하셔서 맛있게 드시고 코로나19도 건강하게 이겨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