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재료연구원, 현대차(주)와 기술개발 위한 업무협약 체결

중앙일보 2021.02.25 17:43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출연연구기관인 한국재료연구원(KIMS, 원장 이정환)이 현대자동차(주)와 함께 2월 25일(목), 창원 성산구에 위치한 한국재료연구원 본관동 대회의실에서 국가 공공 및 산업기술 발전에 필요한 핵심 기술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업무협약은 수소재료의 적합성 관련 공동연구를 목적으로, 양 기관은 앞으로 금속분야 수소 재료 적합성(수소취성) 관련 기술 공동연구 개발, 비금속분야 수소 재료 적합성(수소취성) 관련 기술 공동연구 개발, 공통 관심 분야에 대한 인력교류, 연구장비의 공동 활용 및 정기적 정보․기술교류회 개최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재료연 이광석 연구기획조정본부장은 “주거․교통 등 다양한 시설 분야에 빠른 속도로 수소기반이 확충되는 추세”라며, “안전성 및 경제성 확보는 반드시 선결되어야 할 과제이기에 재료연은 이에 관심을 갖고 이를 위한 연구를 꾸준히 수행하겠다.”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