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드래곤·제니 열애설…YG "사생활이라 확인 어렵다"

중앙일보 2021.02.25 06:18
지드래곤과 제니. 일간스포츠

지드래곤과 제니. 일간스포츠

'빅뱅' 지드래곤(33·권지용)과 걸그룹 '블랙핑크' 제니(25·김제니)가 열애설에 휩싸였다.
 
24일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지드래곤과 제니가 교제 중이다. 현재 1년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디스패치는 지드래곤과 제니의 데이트 장소로 한남동에 위치한 지드래곤의 자택을 꼽았다. 지드래곤은 블랙핑크 뮤직비디오 촬영장, 온라인 콘서트장에 모습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에 대해 두 사람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의 개인적인 사생활에 대해 회사가 확인해드리기 어렵다"고 전했다.
 
지드래곤은 일본 배우 미즈하라 키코, 배우 이주연 등과 열애설이 제기됐으나 공개연애를 한 적이 없다. 제니는 2019년 엑소 멤버 카이와 짧게 공개 연애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