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HE CREATIVE 2021] 체계적 교과커리큘럼으로 뇌활용 전문인력 양성

중앙일보 2021.02.25 00:06 5면
글로벌사이버대학교가 ‘대한민국 창조경영 2021’ R&D 부문에 선정됐다.
 
글로벌사이버대는 뇌교육 특성화 대학으로서 선구자적 역할을 하고 있다. 방탄소년단(BTS) 멤버의 모교이자 많은 K-팝 아티스트가 다니는 한류 선도대학으로 잘 알려져 있다.
 
2011년 세계 최초로 뇌교육 4년제 학사학위 과정을 개설했으며, 생애주기별 뇌활용 전문인력 양성을 선도하고 있다. 브레인트레이너 시험과목을 대학 정규커리큘럼에 반영하고, 연령별·영역별로 체계화된 교과커리큘럼을 갖췄다.
글로벌사이버대는 뇌와 문화를 중점으로 11개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글로벌사이버대는 뇌와 문화를 중점으로 11개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글로벌사이버대가 개발한 뇌과학 기반 K-명상 원격과목은 해외 버전으로도 개발돼 인도네시아 비누스대학과 인도 힌두스탄공과대학에 학점교류 과목으로 수출되며 교육 한류 사례로 주목받았다.
 
2019년에는 AI융합학과와 휴먼AI융합연구소를 신설했다. ‘뇌’와 ‘문화’를 중점으로 11개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