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빙상경기연맹, 운영 자정 결의

중앙일보 2021.02.24 16:12
자정 결의문을 발표한 대한빙상경기연맹. [사진 빙상연맹]

자정 결의문을 발표한 대한빙상경기연맹. [사진 빙상연맹]

대한빙상경기연맹이 운영 자정 결의문을 채택했다.
 
빙상연맹은 24일 2021년도 제1차 이사회를 열고 스포츠계 폭력·성폭력과 각종 비리를 근절하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연맹은 "공정하고 투명한 운영, 비리 척결과 선수 인권 존중 등 깨끗한 빙상 풍토를 조성하고, 공정과 정의, 존중이라는 스포츠의 참된 가치를 바로 세우려는 의지를 담아 결의문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결의문에는 ▲ 연맹은 투명한 운영·강화된 지도자, 선수 및 임직원 교육 실시·엄격한 징계 양정기준을 적용하여 인권 침해 및 각종 비리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한다 ▲ 선수는 선수 간의 존중, 심판판정을 신뢰하는 페어플레이 정신으로 경기에 임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 ▲ 지도자는 스포츠 정신과 인권 존중을 바탕으로 선수를 관리하고 지도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 ▲ 심판은 경기 규정을 준수하고, 공정하고 투명한 심판판정 및 경기 운영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윤홍근 빙상연맹 회장은 "이번 결의문 채택을 통해 연맹과 선수, 지도자, 심판 모두가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는 건강한 빙상 환경을 만들고 이끌어 가도록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