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솔트룩스, KOTRA 대외경제정보 통합 플랫폼 구축 사업 수주

중앙일보 2021.02.23 10:39
사진 : 대외경제정보 통합 플랫폼 모바일 화면 예시

사진 : 대외경제정보 통합 플랫폼 모바일 화면 예시

인공지능, 빅데이터 전문기업 솔트룩스는 기획재정부 소관 사업으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이하 KOTRA)가 발주한 ‘대외경제정보 통합 플랫폼 구축(1단계)’ 사업을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전체 구축사업비 63억 규모의 사업으로, 메타넷대우정보와 컨소시엄으로 참여한다.
 
기획재정부 및 KOTRA의 대외경제정보 통합 플랫폼은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맞아 해외진출 기업이 유망 시장, 해외 인증 규제 등 필요한 정보를 적기에 활용하여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디지털 기반의 혁신 체계를 지원하기 위해 추진된다. 주요 사업내용은 ▲대외경제정보 통합 플랫폼 인프라 구축 ▲대외경제정보 포털 시스템 구축 ▲대외경제정보 연계 수집 기능 개발(1단계) ▲대외경제정보 모바일 서비스 개발 ▲빅데이터·AI 기술을 활용한 지능형 서비스 구축(1단계) 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해외진출 기업은 필요한 대외경제정보를 한 곳에서 빠르고 편리하게 찾아 기업활동에 활용할 수 있으며, 투명한 대외경제정보의 제공 및 공평한 활용을 통해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의 정보 불균형도 해소될 전망이다. 또한, 기업뿐 아니라 대학교, 연구기관, 언론사 등에서도 다양한 목적에 맞게 활용 가능하며, 다양하게 제공되는 데이터와 OpenAPI 등을 통해 새로운 서비스 개발 등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솔트룩스 이경일 대표는 “대한민국 경제의 핵심 중 하나인 수출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되어 뜻깊다.”라며, “그동안 진행해온 국가 단위 초대규모 데이터 분석 플랫폼 및 지능형 서비스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사용자들이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