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길거리서 대마초 피우고 시비···20대 "이태원 술집서 주웠다"

중앙일보 2021.02.21 17:01
[중앙포토]

[중앙포토]

 
길거리에서 대마초를 피우고 행인에게 시비를 건 20대 남성 3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20대 남성 A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해 수사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12일 오후 서울 노원구의 한 마트 앞에서 대마초를 피우고, 행인에게 시비를 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상한 사람들이 갑자기 시비를 걸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현장에서 술에 취한 듯 횡설수설하던 이들을 발견했다"며 "이들을 상대로 마약 검사를 한 결과 3명 모두 대마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대마초를 구입 경위에 대해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이태원의 술집에서 주운 대마를 보관했다가 친구들과 나눠 핀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다영 기자 kim.dayoung1@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