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숙명여대, 대학일자리센터 운영 5년 연속 '우수' 평가 받아

중앙일보 2021.02.16 11:11
숙명여자대학교(총장 장윤금)가 고용노동부의 ‘2020년도 대학일자리센터 대학 운영 성과평가’에서 가장 높은 등급인 우수 대학으로 최종 선정됐다.
 

고용노동부 주관 2020 대학일자리센터 대학 운영 성과평가서 최고등급인 ‘우수’ 받아
코로나19에 따라 AI면접 및 비대면 취업솔루션 제공...재학생은 물론 지역 청년 취업 지원 확대 계획

숙명여대는 이로써 지난 2015년 말 시범대학 선정 이후 2016~2020년까지 5년 연속으로 우수대학에 뽑히는 결과를 달성했다.
 
대학일자리센터는 저학년부터 전공별 직업경로에 기초한 진로지도를 강화하고, 대학을 통한 종합적인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용노동부가 지원하는 사업이다.
 
숙명여대는 2016년~2020년까지 총 5년간 사업으로 운영하였고, 3년 이상 우수등급 평가를 받아 2021년까지 사업이 1년 연장되는 인센티브를 받았다.
 
2020년에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대면 형식의 취업 프로그램 운영이 어려웠으나, 비대면으로 발빠르게 대처하여 학생들에게 진로취업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지원하여 만족도를 끌어올렸다. 또한 AI 솔루션과 온라인 멘토링 도입 등을 통하여 Z세대의 니즈를 만족시켰다.
 
숙명여대 강주현 경력개발처장은 “숙명여대는 서울지역 대학일자리센터 대형 중 유일하게 5년 연속 우수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 숙명여대가 보유하고 있는 우수한 진로·취업지원 시스템을 재학생은 물론 졸업생들과 지역 청년들에게 확대해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