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대모산 화재 2시간 만에 꺼져… 인명피해 없어

중앙일보 2021.02.13 17:22
서울 대모산에서 헌릉 일대를 내뎌다 본 모습. 중앙포토

서울 대모산에서 헌릉 일대를 내뎌다 본 모습. 중앙포토

서울 강남구 대모산에서 13일 오후 발생한 화재가 2시간 만에 꺼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불은 오후 2시 4분께 5부 능선 인근에서 시작해 9부 능선까지 번졌다. 이후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면서 신고가 접수된 지 1시간 만에 큰 불길을 잡고 오후 4시 4분께 완전히 진화했다.
 
불은 등산로 부근으로 번지지는 않았으며 인명 피해는 없었다. 잡목 등 0.09㏊(900㎡)가 불에 탔다.  
 
소방당국은 진화를 위해 장비 27대, 인력 110명, 헬기 등을 투입했다. 소방당국은 잔불 진화 작업을 벌이는 한편 합동 감식을 통해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