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아스트라제네카 백신 허가..."65세 이상 접종은 신중결정"

중앙일보 2021.02.10 14:00
김강립 식약처장이 10일 오전 충북 청주시 식약처 회의실에서 열린 아스트라제네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최종점검위원회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강립 식약처장이 10일 오전 충북 청주시 식약처 회의실에서 열린 아스트라제네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최종점검위원회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으로 오는 26일 접종 계획을 밝힌 영국 아스트라제네카사(社)의 백신을 허가했다. 
 
다만 추가 임상시험 결과 등을 제출하라는 조건을 달았고, 논란이 됐던 65세 이상 고령자 접종에 대해서는 ‘신중히 결정해야 한다’는 자문단의 결정이 나왔다.  
 
식약처는 10일 김강립 식약처장 등 식약처 관계자들과 외부 전문가 3인이 참석한 최종점검위원회(최종위)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나운채 기자 na.uncha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