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브리핑] 효성그룹 삼남 조현상 부회장 승진

중앙일보 2021.02.05 00:03 경제 4면 지면보기
조현상

조현상

조석래 효성그룹 명예회장의 삼남인 조현상(50·사진) 총괄사장이 부회장으로 승진했다. 2017년 1월 그룹 총괄사장을 맡은 지 4년 만이다. 조 신임 부회장은 20여년간 효성에서 전략본부장, 산업자재PG장 등 관리와 현업 부문에서 일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