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금태섭, 안철수에 3후보 단일화 제안 "토론하고 경선하자"

중앙일보 2021.01.31 11:40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오종택 기자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오종택 기자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하며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에게 '제3지대 후보 경선을 통한 후보 단일화'를 제안했다.
 
금 후보는 31일 서울 마포구 프리즘홀에서 열린 출마선언식에서 "국민의힘이 3월 초까지 경선을 진행한다. 제3지대에서도 3월 초까지 매주 한 번 후보자 토론을 하고 경선을 하자"고 말했다. 그는 "서울 시민은 토론을 보고 시민을 고를 자격이 있다"면서 "이 문제와 관련해 언제 어디서든 안 대표와 만날 용의가 있다"고 덧붙였다.
 
국민의힘이 경선을 하는 3월 초까지 제3지대 후보도 자체적으로 토론과 경선을 하면 추후에 국민의힘과 제3지대가 일대일 방식의 단일화 논의를 할 수 있다는 게 금 후보의 생각이다.
 
금 후보는 "이번 선거는 집권세력의 오만과 폭주를 견제하는 데 중요한 의미가 있다"며 "거기에 국민의힘과도 공통점이 있고 힘을 모을 수 있다"고 야권 후보 단일화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출사표를 통해 "문재인 정부를 비판하고 지적할 거리가 많다. 그러나 과거보다는 미래를 말하고 싶다"며 "재난과 싸우고 나보다 어려운 사람을 돕고, 안심할 수 있는 공동체를 만들겠다. 서울을 바꾸겠다"고 밝혔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