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국 이틀째 강풍 피해 속출, 코로나 검사소마저 운영 중단

중앙일보 2021.01.29 15:03
전국에 강풍 특보가 발효된 29일 오전 서울 용산역 코로나19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용산구청 관계자가 진료소 천막을 정리하고 있다. 28일 오후 2시부터 휴무에 들어간 이 선별진료소와 한남 공영주차장 임시 선별진료소는 29일 오후 재정비를 한 뒤 30일부터 정상 운영할 예정이다. 김경록 기자

전국에 강풍 특보가 발효된 29일 오전 서울 용산역 코로나19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용산구청 관계자가 진료소 천막을 정리하고 있다. 28일 오후 2시부터 휴무에 들어간 이 선별진료소와 한남 공영주차장 임시 선별진료소는 29일 오후 재정비를 한 뒤 30일부터 정상 운영할 예정이다. 김경록 기자

전국에 강풍 특보가 발효된 29일 최대 순간 풍속 시속 90㎞ 이상의 거센 바람이 불어 피해가 속출했다. 서울에서 행인 1명이 공사장 가림막에 맞아 다쳤고, 용산역·한남 공영주차장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가 시설물 보수와 안전을 위해 운영을 중단했다. 부산에서도 건물 패널이 떨어져 1명이 부상했고, 전남 완도 해상에서는 화물선 1척이 침몰해 1명이 실종됐다.
29일 오전 서울 한남공영주차장 인근에 마련된 임시선별진료소가 강풍으로 인한 시설물 보수를 위해 하루 운영이 중단돼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29일 오전 서울 한남공영주차장 인근에 마련된 임시선별진료소가 강풍으로 인한 시설물 보수를 위해 하루 운영이 중단돼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29일 오전 강풍으로 인해 임시 휴무중인 서울 용산역 코로나19 임시 선별진료소 검체 체취장 모습. 김경록 기자

29일 오전 강풍으로 인해 임시 휴무중인 서울 용산역 코로나19 임시 선별진료소 검체 체취장 모습. 김경록 기자

28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7분께 부산 연제구 한 빌라 외벽 마감재가 강풍에 떨어져 나가 지상에 주차돼 있던 차량 3대를 덮쳤다. 연합뉴스

28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7분께 부산 연제구 한 빌라 외벽 마감재가 강풍에 떨어져 나가 지상에 주차돼 있던 차량 3대를 덮쳤다. 연합뉴스

29일 오전 8시 32분께 완도 여서도 남동쪽 9.3㎞ 해상에서 제주 선적 화물선 삼성1호(3582t)가 침몰해 승선원 9명 중 8명이 구조되고 1명은 실종됐다. [뉴스1]

29일 오전 8시 32분께 완도 여서도 남동쪽 9.3㎞ 해상에서 제주 선적 화물선 삼성1호(3582t)가 침몰해 승선원 9명 중 8명이 구조되고 1명은 실종됐다. [뉴스1]

29일 오전 부산 시내의 한 건물 외벽 대리석이 떨어져 인근 차량 2대가 파손됐다. [뉴시스]

29일 오전 부산 시내의 한 건물 외벽 대리석이 떨어져 인근 차량 2대가 파손됐다. [뉴시스]

28일 오후 대구지역에 강풍이 불며 대구 달서구 송현동의 한 공사장 펜스가 바람에 넘어져 있다. 연합뉴스

28일 오후 대구지역에 강풍이 불며 대구 달서구 송현동의 한 공사장 펜스가 바람에 넘어져 있다. 연합뉴스

28일 오후 대구지역에 강풍이 불며 대구 동구 괴전동의 한 전봇대 전깃줄에 바람에 날아온 패널이 걸려 있다. 연합뉴스

28일 오후 대구지역에 강풍이 불며 대구 동구 괴전동의 한 전봇대 전깃줄에 바람에 날아온 패널이 걸려 있다. 연합뉴스

29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지난 27일부터 이날 오전 10시 30시까지 한랭 질환자 1명이 발생했으며, 강풍 등으로 2명이 경상을 입었다. 강풍에 따른 시설물 피해는 모두 35건으로 집계됐다.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에 고드름이 얼어 있다. 뉴스1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에 고드름이 얼어 있다. 뉴스1

시민들이 29일 오전 강풍이 부는 서울 종로구 광화문네거리를 지나고 있다. 이날 기상청은 강풍을 동반한 이번 추위가 주말 낮부터 영상권을 회복하며 누그러질 것으로 예보했다. 뉴스1

시민들이 29일 오전 강풍이 부는 서울 종로구 광화문네거리를 지나고 있다. 이날 기상청은 강풍을 동반한 이번 추위가 주말 낮부터 영상권을 회복하며 누그러질 것으로 예보했다. 뉴스1

토요일인 30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중부지방은 오후부터 맑아지겠다. 새벽부터 낮 사이 서울과 경기권 남부, 강원 영서, 충청 북부, 경북 북부 내륙에는 한때 1~5㎝가량의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2∼-2도, 낮 최고기온은 5∼11도로 예보됐다. 아침까지 한파가 몰아치다 낮부터는 따뜻한 서풍이 유입되며 전국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영상으로 오르겠다.
 
김경록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