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성군, UN기구 유니세프와 아동친화도시 조성 업무 협약

중앙일보 2021.01.28 18:08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1월 27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이기철)와 「유니세프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협약서를 서면 교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고성군청소년운영위원 3명의 학생이 참석해 앞으로 적극적인 활동과 참여를 다짐하고, 군에서도 아동·청소년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좋은 정책을 지속적으로 마련하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유니세프아동친화도시는 유엔아동권리협약에 담긴 18세 미만 모든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실현하고 아동이 보다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아동에게 친화적인 환경을 조성·운영하는 지자체를 말한다.
 
아동친화도시로 인증받기 위해서는 유니세프가 제안한 10개 기본원칙을 수행해야 한다.
 
고성군 아동친화도시 조성 추진의 슬로건은 ‘이리 온 칠드런~!’으로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협약일인 1월 27일을 기념하면서 아동·청소년의 협력과 참여를 통해 고성의 아동들이 행복하고 안전한 사회를 설계·실현하자는 의미이다.
 
고성군은 올해 관내 유관기관 간 MOU를 체결해 협력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아동실태조사 및 아동친화도 평가, 군민 의견 수렴 등을 실시하여 ‘아동친화도시 조성 4개년 추진 계획’을 수립하여 2021년 12월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을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