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디플러스솔루션, 세계 정상급 임상기관과 글로벌 임상 진행

중앙일보 2021.01.25 09:00

메디플러스솔루션(대표 배윤정)이 기저질환 건강관리 서비스인 ‘세컨드 윈드’의 국내 임상 진행에 이어 세계 정상급 임상기관인 ‘메이요클리닉’의 임상 연구팀과 함께 글로벌 임상을 위한 사전 준비를 마쳤다고 25일 밝혔다.    
 
메디플러스솔루션은 오는 2월 말부터 시작되는 미국 임상연구를 통해 글로벌 서비스로 확대하기 위한 그 효과성을 입증하고, 이어 대규모 FDA임상으로 연결해 ‘디지털 치료제’로서의 승인을 위한 준비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국내에서도 서울성모병원, 삼성서울병원, 고대안암병원과 함께 전향적 임상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서울대병원과도 임상연구를 준비하고 있다.  
 
메디플러스솔루션의 배윤정 대표는 “최근 제도 개선과 사회적 요구가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국내외 환자 건강관리를 위한 모든 프로토콜 개발과 서비스 및 플랫폼 개발은 완료됐다”며, “이를 상용화하기 위한 철저한 근거 기반의 효과성 입증을 통해 국내 시장은 물론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속도를 낼 것”이라고 밝혔다.      
 
글로벌 임상 시작을 위해 기저질환 관리 서비스는 미국 스토어에 출시될 예정이며, 이어 암건강관리 서비스인 ‘세컨드 닥터’ 서비스 역시 메이요 클리닉과 후속 임상 연구를 이어서 진행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