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이언맨' 윤성빈 시즌 첫 은메달

중앙일보 2021.01.23 01:15
윤성빈이 월드컵 7차 대회에서 시즌 첫 은메달을 수확했다. [연합뉴스]

윤성빈이 월드컵 7차 대회에서 시즌 첫 은메달을 수확했다. [연합뉴스]

'아이언맨' 윤성빈(27·강원도청)이 시즌 첫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월드컵 7차 대회 스켈레톤
지난 대회 이어 연속 입상

윤성빈은 22일(한국시각) 독일 쾨니히스제에서 열린 2020~21시즌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월드컵 7차 대회 남자 스켈레톤에서 1·2차 시기 합계 1분39초92로 준우승을 차지했다.
 
두 대회 연속 입상이다. 윤성빈은 자신의 시즌 첫 대회인 지난주 스위스 6차 대회에서 동메달을 땄다. 알렉산더 가스너(1분39초88·독일)가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썰매 대표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자가격리와 비용 등 문제로 시즌 후반기 대회부터 출전했다. 
 
윤성빈은 1차 시기에서 49초90으로 1위를 했다. 하지만 2차 시기 곡선 구간에서 가속이 떨어지면서 2위로 밀렸다. 윤성빈은 29일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에서 열리는 최종 8차 대회에서 시즌 처음이자 마지막 월드컵 우승에 도전한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