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천식 연예인야구협회 총재 신년사 “위안과 희망을 나눌 것”

중앙일보 2020.12.30 16:18
SBO 정천식 초대 총재

SBO 정천식 초대 총재

사단법인 한국연예인야구협회(이하 SBO, Star Baseball Organization) 정천식 초대 총재는 2021 신년사를 통해 “신축년 새해 SBO리그의 목표는 코로나 19로 국가적 위기를 겪고 있는 엄중한 상황에서 야구 팬들은 물론 어려운 처지에 있는 우리 사회의 모든 분들과 따뜻한 위안과 희망을 나누는 것”이라고 밝혔다.
 
2021년 새해 출범 15년째를 맞게 되는 SBO리그는 12월14일 정천식 ㈜블루인더스 대표 이사를 초대 총재로 추대하고 제2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저물어 가고 있는 2020 SBO리그는 경기도 고양시 장항야구장에서 6주에 걸쳐 12개 팀이 참가하는 토너먼트를 개최했으며 ‘크루세이더스(단장 배우 임호)’가 우승, ‘개그콘서트(감독 개그맨 이동윤)’팀이 준우승을 차지했다.
 
2021년 새해 SBO리그는 SBO 여자 연예인야구단(단장 가수 인순이) 창단을 계기로 제1회 한스타여자리그를 출범시켜 남녀노소 가족 모두가 함께 하는 ‘SBO 스포테인먼트’를 우리 생활 속에 자리 잡게 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