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해경 “제주 전복 어선 침몰한 듯…선원 7명 전원 실종”

중앙일보 2020.12.30 11:00
제주해양경찰서 청사 전경. 사진 제주해양경찰서

제주해양경찰서 청사 전경. 사진 제주해양경찰서

제주해양경찰청은 제주 해상에서 발생한 어선 전복 사고와 관련해 승선원 전원이 실종됐다고 30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지난 29일 오후 7시 44분쯤 제주항 북서쪽 2.6㎞ 해상에서 저인망어선 32명민호(39톤)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사고 어선에는 선장 A씨를 비롯해 한국인 4명과 인도네시아인 3명 등 총 7명이 타고 있었다. 이 가운데 5명은 사고 당시 선박의 선미 쪽 하부 선실에 있었고, 나머지 2명은 조타실에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은 모두 실종된 상태다. 선박 또한 침몰한 것으로 해경은 보고 있다.
 
해경은 헬기와 연안구조정, 민간어선 등을 동원해 이틀째 수색·구조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기상 상황이 좋지 않아 난항을 빚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