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휴온스, 제천시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1억원 쾌척

중앙일보 2020.12.24 16:13
24일 휴온스가 제천시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1억원을 기탁했다. (왼쪽부터) 이상천 제천시장,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

24일 휴온스가 제천시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1억원을 기탁했다. (왼쪽부터) 이상천 제천시장,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

㈜휴온스(대표 엄기안)가 코로나19 장기화 및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그 어느 때보다 힘든 한 해를 보냈을 지역사회 이웃들을 위해 제천시에 코로나19 성금 1억원을 기탁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제천시청에서 열린 ‘제천시 코로나 성금 전달식’에는 휴온스그룹 윤성태 부회장이 참석해 이상천 제천시장에게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
 
이번 성금은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에 기탁돼 코로나 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사회 취약 계층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휴온스그룹 윤성태 부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의 여파로 위축된 지역민들의 마음에 온기를 불어넣고자 성금 기탁을 결정했다”며 “휴온스는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과 사회적 책임 경영을 지속하며, 지역 사회와의 상생과 동반성장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휴온스는 자사 공장이 위치한 충북 제천의 지역 사회 일원으로서, 지역민과 더불어 사는 삶을 실천하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올 초에는 코로나 19 긴급 구호 활동의 일환으로 2억원의 성금과 5천만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했으며, 여름에는 수해 피해 이재민 구호를 위해 1억원의 성금을 쾌척한 바 있다. 또, 지역의 다양한 복지시설 후원을 통해 지역 내 사회 취약 계층에게 보건 의료 서비스, 교육 기회, 소득 창출 및 재활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