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선한 영향력’ 아이유, 크리스마스 맞아 1억 기부

중앙일보 2020.12.24 12:16
아이유. 뉴스1

아이유. 뉴스1

 
가수 아이유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저소득층 아이들을 위한 기부를 했다.
 
24일 뉴스1에 따르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아이유가 오늘 오전 1억원을 기부했다”며 “기부금은 저소득 조손가정 학생들의 생계비 지원 및 대학 입학을 앞둔 이들의 학비로 쓰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이유는 평소에도 꾸준히 기부를 실천하고 있다. 올해 8월엔 폭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및 수재민 지원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원을 기부했다. 또 9월에는 데뷔 12주년을 맞아 팬들과 함께 사랑의달팽이와한국미혼모가족협회에 1억원을 기부해 온정의 손길을 보냈다.
 
특히 아이유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벌어지자, 확산 방지를 위해 굿네이버스에 1억원, 대한의사협회에 1억원 상당의 의료용 방호복과 함께 서초구에 3000만원, 양평군에 2000만원, 기초생활보장수급자와 한부모가정에 방역물품을 전달하는 등 뜻깊은 선행을 펼쳐왔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