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외교부 장관, 1·2차관에 국정원 차장까지 '연정라인' 독식

중앙일보 2020.12.23 16:55
외교부 제2차관에 내정된 최종문 전 주프랑스대사. [청와대 제공]

외교부 제2차관에 내정된 최종문 전 주프랑스대사.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외교부 제2차관에 최종문 전 주프랑스 대사를 내정하는 등 차관·차관급 인사 10명의 인사를 단행했다. 이로써 외교부 장·차관 3명 모두 이른바 ‘연정'(연세대 정치외교학과) 라인으로 채워지게 됐다.
 
최종문 신임 외교부 제2차관은 외무고시 17회 출신으로 외교부 남아시아태평양국장, 주스리랑카대사, 외교부 다자외교조정관 등을 역임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다양한 다자·양자 외교 실무 경험을 바탕으로 외교 현안에 대한 이해도가 높고 상황 판단력이 빠르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 신임 차관(78학번)은 강경화 외교부 장관(73학번)과 같은 연세대 정외과를 졸업했다. 최종건 외교부 1차관(대학원 98학번)은 연세대 정외과 석사이며, 같은 과 교수 출신이다.
 
문재인 정부가 출범하면서부터 외교·안보 핵심 보직은 ‘연정’ 차지였다. 정부 출범 직후 연세대 정외과 교수였던 문정인 명예특임교수가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로 임명됐다. 이어 외교부에 강 장관과 조현 전 2차관(76학번)이, 청와대에 김기정 전 국가안보실 2차장(75학번, 현 국가안보전략연구원 원장)이 임명됐다. 모두 '연정' 라인이다. 지난해 8월 임명된 김준형 국립외교원 원장(82학번)도 연세대 정외과를 졸업했다.  
 
이와 관련 한 외교 소식통은 “옛날 경기고·서울고 출신이 장·차관 자리를 놓고 경쟁하던 시절이 있었지만, 민주화 이후 특정 학과 동문이 장·차관을 싹쓸이한 적은 없었다”고 꼬집었다.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사진 윗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교육부 차관에 정종철 교육부 기획조정실장, 외교부 제2차관에 최종문 전 주프랑스 대사,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에 김정배 문화체육관광부 기조실장,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에 박영범 대통령비서실 농해수비서관, 통계청장에 류근관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 방위사업청장에 강은호 전 방위사업청 차장, 문화재청장에 김현모 문화재청 차장, 국가정보원 제1차장에 윤형중 국가안보실 사이버정보비서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에 배기찬 전 정책기획위원회 위원, 소청심사위원회 위원장에 이재관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 이날 발표된 차관급 인사들의 발령일자는 오는 25일이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사진 윗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교육부 차관에 정종철 교육부 기획조정실장, 외교부 제2차관에 최종문 전 주프랑스 대사,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에 김정배 문화체육관광부 기조실장,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에 박영범 대통령비서실 농해수비서관, 통계청장에 류근관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 방위사업청장에 강은호 전 방위사업청 차장, 문화재청장에 김현모 문화재청 차장, 국가정보원 제1차장에 윤형중 국가안보실 사이버정보비서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에 배기찬 전 정책기획위원회 위원, 소청심사위원회 위원장에 이재관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 이날 발표된 차관급 인사들의 발령일자는 오는 25일이다. [청와대 제공]

문 대통령은 신임 국가정보원 1차장엔 윤형중 청와대 국가안보실 사이버정보비서관을 내정했다. 국정원 정책기획부서 단장, 국가정보원 비서실 정보분야 단장을 역임하는 등 국정원 출신 인사다. 윤 신임 1차장도 연세대 정외과를 졸업했다. 청와대 출신 인사가 국정원 1차장에 전진 배치된 것은 향후 대북 문제에서 청와대가 주도권을 갖겠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앞서 청와대는 지난 21일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 본부장에 노규덕 국가안보실 평화기획비서관을 임명했다.
 
교육부 차관에는 정종철 현 기획조정실장이 내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과 문화재청장은 각각 김정배 현 기획조정실장과 김현모 현 문화재청 차장이 승진했다. ‘아시아의 인어’로 불렸던 수영 국가대표 출신 최윤희 차관은 1년 만에 문체부를 떠나게 됐다.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에 박영범 현 청와대 농해수비서관, 통계청장에 류근관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 방위사업청장에 강은호 전 차장이 발탁됐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에는 배기찬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전 평화번영분과 위원이, 소청심사위원회 위원장엔 이재관 현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이 지명됐다.
 
윤성민 기자 yoon.sung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