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실보다 리얼한 온라인 전시회…5G 실감컨벤션 ‘바이브테크’ 내년 3월 선봬

중앙일보 2020.12.23 15:27
포스트 코로나 이후 오프라인 전시회를 주도하던 글로벌 전시 주최사들이 온라인 전시회로 전환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내년 1월 개최 예정인 세계 최대 규모의 전자쇼 CES 역시 기존 오프라인 전시회를 전체 온라인으로 전환하여 개최할 예정이다.
 
이러한 흐름에 맞추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적으로 대응하는 5G기반 실감콘텐츠기술이 국내 대형 전시회의 모습도 변화시킬 예정이다.
 
대표적인 서비스로는 5G콘텐츠 플래그십 프로젝트 ‘실감컨벤션’ 분야에 선정된 ‘바이브테크 (Vibe-tech) 리얼’을 뽑을 수 있는데 이는 한국전파진흥협회(RAPA)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는 프로젝트다.
 
내년 3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인 유니원 컨소시엄(㈜유니원커뮤니케이션즈/㈜비빔블)의 ‘바이브테크 (Vibe-tech) 리얼’은 가상 컨벤션 플랫폼으로 자체 개발한 실시간 전시 생성 및 통제 모듈과 리얼리스틱한 그래픽을 시각화 할 수 있는 언리얼 엔진을 결합하여 전시장을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실제 전시장에 있는 몰입감이 들도록 구현하여 기술력 측면에서 앞서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3D형태로 리얼하게 구현된 가상 컨벤션 공간에서 정보를 교환하거나 실시간 채팅 및 상호작용형 네트워킹이 이루어질 수 있으며 PC와 모바일에서 관람이 가능하다는 장점 외에도 다운로드 없이 언제 어디서나 자유롭게 스트리밍을 통해 접속한 후 관람할 수 있는 것이 플랫폼의 핵심 요소이다.
 
뿐만 아니라 모델링 스트리밍 기술을 활용하여 3D 제품을 전시할 수 있고 제품 관련 정보는 이미지,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상세히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가상 컨벤션 플랫폼 통해 기업 제품 소개부터 1:1 채팅, 화상회의 등 비즈니스까지 one-stop 서비스를 구현이 가능하다. 공간 제약이 없는 가상 전시장은 적게는 3일에서부터 길게는 1년까지 365일 상설 전시가 가능하여 전시 주최자 및 참여 기업에게는 더 많은 비즈니스의 기회가 제공된다고 할 수 있다.
 
곧 서비스되는 ‘바이브테크 리얼’은 전시 규모에 따라 BASIC, PRO, PREMIUM, CUSTOMIZING 등 4가지 형태로 구성된 상품 중에서 적합한 타입을 선택하고 공간을 플래닝 할 수 있다.
 
유니원 컨소시엄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언택트 문화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가상 컨벤션 플랫폼 ‘바이브테크 리얼’이 현 난관을 해결할 타개책 역할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더 나아가 전시 참여기업들에게는 지금까지는 찾아볼 수 없었던 새로운 비즈니스의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브테크 리얼 서비스는 현재 사전테스트 기간으로 공식 홈페이지 사전 신청을 통해 REAL 가상컨벤션 소식을 미리 받아 볼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