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진대학교 발전기금 명예의전당 제막식 개최

중앙일보 2020.12.18 14:38

대진대학교(총장 임영문)는 18일 본관 1층 로비에서 발전기금 기부자의 뜻을 기리기 위한‘발전기금 명예의 전당'을 건립하고 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열린 제막식에는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자 소규모로 진행되었으며, 임영문 총장을 비롯해 윤은도 학교법인 대진대학교 이사장, 박광훈 학교법인 대진대학교 이사 등 15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대진대학교 발전기금 명예의 전당은 대학발전에 기여한 후원인과 기관, 단체에 대한 감사를 표하고 아름다운 선행의 뜻을 영원히 기억하기 위해 대진대학교의 건학정신으로서 해원상생과 성실, 경건, 신념의 교훈 등을 바탕으로 기부 금액별 7개 구간으로 나눠, 가로 7.2m, 세로 3.1m 규모로 대학본관 1층에 건립하고 총 271명의 기부자들의 이름을 명판에 새겼다.
 
학교법인 대진대학교 윤은도 이사장은 “오늘 제막식은 대진대학교를 빛내주신 많은 분들께 찬사와 격려를 하는 자리이며, 마음의 정성을 담아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하였고,  
임영문 총장은 "대학을 사랑하는 마음을 담아 발전기금을 쾌척해주신 기부자들에게 희망과 자부심이 되는 대학으로 보답하겠다" 며 "우리대학을 위해 기부해 주신 분들의 숭고한 뜻이 빛을 발할 수 있도록 본교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하여 지역사회 및 학교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진대학교의 발전기금 기부자는 약 5천명, 누적 모금액은 약 60억원으로 연구학술활동지원, 교육지원, 장학금 지급, 수업환경개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