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코로나 확진…"업무는 계속"

중앙일보 2020.12.17 18:52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AP=연합뉴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AP=연합뉴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프랑스 대통령실인 엘리제궁은 이날 마크롱 대통령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마크롱 대통령은 현재 자가격리 중이다. 현지 보건당국은 자가격리 기간을 7일로 규정한다. 
 
엘리제궁은 "대통령은 원격으로 업무를 하고 활동을 수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