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관광공사, 보건복지부 ‘2020년 지역사회공헌 인정 기업’ 선정

중앙일보 2020.12.17 17:33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지역사회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0 지역사회공헌 인정 기업’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지역사회공헌 인정제’는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공동주관해 지역사회 문제 해결에 기여한 기업․기관의 사회공헌 활동을 인정하는 제도이다.
 
공사는 관광사업 특성 반영, 인천시 10개 장애인복지관 및 군‧구와 협업하여 시각‧발달장애를 갖고 있는 분들의 ‘섬 관광’선호 의견을 반영한, ‘인천 섬 나들이 동행’ 관광활동 지원 사업을 추진하여 호평을 받았다. 또한, 다문화가정, 독거노인, 저소득 계층 대상으로 시티투어 탑승, 축제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등‘관광을 통한 사회공헌 활동 실현’ 노력을 인정받았다.
 
뿐만 아니라, 인천지역 저소득가정에 생필품 꾸러미전달, 인천사회봉사협의회, 한국장애인협회에 김장물품 지원, 임직원의 급여 우수리 기부활동 참여 등 지역 복지기관 및 유관기관 등과 연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민민홍 사장은 “그동안 공사의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단체와 협력을 통해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 나가며,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공공기관으로서 책무를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