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K그룹, 이웃사랑 성금 120억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

중앙일보 2020.12.17 10:43
이형희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왼쪽)이 17일 오전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에게 이웃사랑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 SK

이형희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왼쪽)이 17일 오전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에게 이웃사랑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 SK

SK그룹이 17일 연말 이웃사랑 성금 1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SK는 지난 1999년 이후 매년 이웃사랑 성금을 기부했다. 올해까지의 누적 기부액은 1760억원이다.
 
SK는 올해 코로나19 위기를 맞아 기존 복지 시스템을 튼튼하고 촘촘하게 만드는 것을 도와주는 세이프티 넷(안전망) 역할을 맡았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SK그룹 연수시설 등을 지속해서 제공한 게 대표적이다. 코로나19에 따른 혈액 부족사태 해결에 힘을 보태기 위해 지난 5~7월에는 그룹 구성원 2300여명이 릴레이 헌혈 운동도 펼쳤다. 지난 8월에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시민들이 신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수재민돕기 성금 20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했다.
 
이와 별도로 대구∙경북지역에 코로나19가 급속히 퍼지던 3~4월에도 해당 지역 결식 우려 어린이 1500명에게 행복 도시락을 배달했다. 아이들은 코로나19로 개교가 미뤄지면서 식사를 할 수 없는 위기에 처해 있었다. SK 관계자는 “구성원은 물론 이웃, 사회의 행복까지 추구하는 게 SK 경영철학의 핵심”이라며 “SK는 앞으로도 행복 나눔 활동을 꾸준히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강기헌 기자 emckk@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