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제 가나안요양원 무더기확진...123명 중 절반이 감염됐다

중앙일보 2020.12.15 07:47
 [속보]김제 가나안요양원서 신규 확진자 60명 발생
 
전북 한 요양원에서 집단 감염이 발생했다. 백신의 보급이 점점 시급해지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전북 한 요양원에서 집단 감염이 발생했다. 백신의 보급이 점점 시급해지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전북 김제시의 가나안요양원에서 60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15일 전북도 보건당국은 "김제시 황산면 가나안요양원에서 현재까지 60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확진자는) 추가로 늘어날 수 있다"고 밝혔다.
 
이 요양원에는 노인 입소자 69명과 종사자 54명 등 총 123명이 생활하고 있다.
 
보건당국은 시설 종사자와 접촉한 가족 등을 대상으로 역학 조사를 진행 중이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