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숨진 포항 주민 코로나19 양성 확인…접촉 경찰관 등 자가격리

중앙일보 2020.12.13 15:30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자료사진. 프리랜서 김성태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자료사진. 프리랜서 김성태

경북 포항에서 숨진 채 발견된 60대 주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13일 포항북부경찰서와 포항시 등에 따르면 전날인 12일 오후 5시 10분쯤 포항 북구에 사는 60대 주민 A씨가 숨진 것을 가족이 발견해 119와 경찰 등에 신고했다.
 
경찰은 A씨를 병원으로 이송해 사인을 조사하던 중 A씨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을 확인하고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포항시는 최근 확진자가 발생한 병원과 관련해 접촉자를 추적하는 과정에서 A씨의 접촉 사실을 파악해 조사를 요청했지만 A씨가 기존 병환이 있어 코로나19 검사를 받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A씨 사인 조사에 관여한 경찰관 4명 등은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