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성대, 고시반 학생 2명 ‘제37회 관세사’ 최종 합격

중앙일보 2020.12.11 10:23
한성대학교(총장 이창원)는 지난 9일에 발표한 제37회 관세사 시험에서 대학 고시반 학생 2명이 최종 합격했다고 11일에 밝혔다.
 
관세사는 1차 객관식 시험과 2차 논술형 시험에 합격 후 관세사법에서 정한 결격사유가 없는 경우 주어지는 국가전문자격증으로 올해 시험은 특별히 코로나19의 영향으로 3개월 연기되어 1차는 6월, 2차는 9월에 각각 시행되었다.
 
권기혁(무역, 12학번) 졸업생은 “2015년부터 2017년까지 대학 고시반에 입반하여 오랜 시간 노력 끝에 최종 합격하게 되어 정말 기쁘고, 힘든 수험기간동안 묵묵히 지원해준 취업지원팀 선생님들과 가족에게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전했다.
 
김승수(무역, 13학번) 재학생은 “2017년부터 3년간 고시반에 입반하여, 대학생활에서 하나의 목표로 최선을 다한 결과가 만족스러워 정말 기쁘다.”며“항상 걱정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부모님, 홍승린 지도교수님, 한성대 고시반 관계자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수상의 기쁨을 밝혔다.
 
최천근 한성대 학생처장은 “이번 결과는 코로나19의 영향 속에 시험 연기라는 악재에도 흔들리지 않고 학업에 매진한 결과”라고 격려하며, “앞으로도 재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과정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성대는 재학생을 대상으로 고시반(공무원, 감정평가사, 공인회계사, 관세사, 임용고사)을 운영하며 매년 국가전문자격시험 합격생을 꾸준히 배출하고 있으며, 재학 중 국가전문자격시험에 합격할 경우 격려장학금(1차 합격 100만원, 최종합격 150만원)을 지급하고, 최종합격생에는 1학기 수업료 감면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