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성우,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변명의 여지 없는 제 잘못"

중앙일보 2020.12.10 10:13
배우 배성우. 뉴시스

배우 배성우. 뉴시스

영화 ‘베테랑’ 등에 출연한 배우 배성우(48)가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입건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배성우가 지난달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서울 강남경찰서에 입건됐다고 10일 밝혔다.  
 
배성우는 이날 “변명과 핑계의 여지가 없는 저의 잘못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며 “모든 질책을 받아들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한다”는 입장을 내놓았다.  
 
배성우는 “함께 일하는 많은 분들께도 사과드리며 피해가 가지 않도록 최대한의 노력을 하겠다”며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방면에서 신중하고 조심하며 자숙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성우는 현재 권상우와 함께 SBS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에 주연 배우로 출연 중이다. SBS는 출연 배우의 음주운전 사건에 관해 입장을 정리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날 소속사는 “변명의 여지 없이 책임을 깊게 통감하고 있다”며 “배성우씨를 지켜봐 주신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고 물의를 일으킨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 정해진 일정에 대해 함께 일하는 많은 관계자 분들께 최대한 피해가 가지 않도록 신속히 방법을 강구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배성우는 지난 1999년 뮤지컬 '마녀사냥'으로 데뷔한 후 tvN 드라마 '라이브' '연애조작단시라노', 영화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 '모비딕' '집으로 가는 길' '베테랑' '뷰티 인사이드' '내부자들' 등에 출연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