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구)백령병원, 내년도 청소년 문화의 집으로 탈바꿈

중앙일보 2020.12.08 15:31
리모델링 예상도

리모델링 예상도

인천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구)백령병원을 청소년 문화의 집으로 리모델링을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옹진군은 도시재생 뉴딜사업(백령 심청이 마을) 세부사업 중 구)백령병원을 리모델링 후 청소년 문화시설로 재활용하여 주민 품으로 되돌려주는 사업을 국토교통부에 신청해 지난해 9월 사업 승인을 받았다.
 
청소년 문화의집은 올해 12월 착공해 내년도 6월 완공을 목표로 추진되며, 사업비는 약 29억원이 소요된다.  
 
사업규모는 진촌리 807-1번지 일원 1,265㎡로 인터넷 북카페, 강의실, 체험활동실, 소당강, 밴드연습실, 방송실, 댄스연습실 등 청소년 설문조사를 통해 선호시설이 반영됐다.
 
구)백령병원은 1987년 12월 완공되어 대한적십자사가 병원으로 사용하다가 길 의료재단, 인천의료원 등으로 운영권이 이전되었고, 새로운 백령병원이 건축된 후 2015년부터 빈 건물로 방치되어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