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세계조선호텔, 조선호텔앤리조트로 사명 변경…영문명 ‘JOSUN’으로

중앙일보 2020.12.08 10:13
[사진 신세계조선호텔]

[사진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은 내년 1월부터 사명을 조선호텔앤리조트(JOSUN HOTELS & RESORTS)로 변경한다
 
8일 신세계조선호텔은 호스피탈리티(hospitality) 선도기업으로 전통성을 가진 ‘조선’ 브랜드를 더욱 강화하고 전문성을 부각하기 위해 사명을 조선호텔앤리조트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앞서 조선호텔은 지난 1914년 우리나라에서 3번째로 개관한 호텔이다. 지난 1981년 웨스틴 호텔과 제휴하면서 ‘웨스틴 조선 호텔’로 개명했으며, 국내 지분은 1983년 삼성그룹이 인수했다가 1991년 신세계백화점이 재인수했다.
 
‘조선’의 영문명도 기존 ‘CHOSUN’에서 ‘JOSUN’으로 바꾼다. 새로운 사명은 내년 1월부터 적용한다. 또 기존 사업장의 브랜드 통일을 위한 BI 교체 역시 함께 진행한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과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의 경우 기존 The WestinChosun SEOUL과 The WestinChosun BUSAN에서 ‘The WestinJosun SEOUL’과 ‘The WestinJosun BUSAN’으로 각각 교체한다.
 
그랜드 조선·조선 팰리스 등도 영문명 통일을 통해 조선 브랜드를 확장하고, 호텔의 위상을 높여 브랜드별 포트폴리오 체계를 명확히 한다는 계획이다.
 
한채양 신세계조선호텔 대표이사는 “국내 호텔 산업에서 최고 유산을 이어온 조선 브랜드를 바탕으로 전문성을 강화하고자 사명을 변경한다”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