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이에스동서 권혁운 회장, 부산시에 3억원 전달

중앙선데이 2020.12.03 13:37
왼쪽부터 변성완 부산시장권한대행, 아이에스동서 권혁운회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신정택 회장. [아이에스동서]

왼쪽부터 변성완 부산시장권한대행, 아이에스동서 권혁운회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신정택 회장. [아이에스동서]

중견건설업체인 아이에스동서는 3일 부산시청 국제의전실서 부산지역 취약 계층을 위한 이웃사랑성금 3억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권혁운 아이에스동서 회장과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 신정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 최소 관계자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전달식, 최소 관계자 참석…권 회장 “사회적 책임 다할 것”

 
권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소외된 이웃들에게 관심을 가지는 일마저 위축될까봐 그 어느 때보다 마음이 무겁다”며 “어려운 때일수록 우리 주변을 한 번 더 둘러보는 노력을 게을리해서는 안 된다. 기업인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이에스동서는 2015년부터 부산지역의 소외 이웃을 위한 성금을 꾸준히 전달해 왔다. 부산시는 이번 성금을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소외된 이웃과 도움이 절실히 필요한 이웃을 위해 쓸 예정이다.  
 

올 초엔 상가 임대료 감면  

 
아이에스동서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이 시작된 올 초에도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들을 위해 용호동 더블유스퀘어 상가의 임대료를 3개월 간 50%(약 5억5000만원 상당) 감면하며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 바 있다. 또 부산시에 KF94 마스크, 부산전통시장에는 방역 및 긴급구호물품도 전달했다.
 
이 밖에도 코로나19로 지역아동센터 등서 결식아동이 발생하자 긴급구호키트와 결식 방지를 위한 긴급지원금 1억5000만원을 지원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이를 계기로 11월에는 사회적책임경영품질원서 수여하는 최고경영자대상(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희망을 갖고 이 위기를 이겨낼 수 있도록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gang.co.kr 

선데이 배너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