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시 아이돌봄 서비스 평가서 부평구‧서구 ‘최우수기관’ 선정

중앙일보 2020.12.02 15:13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여성가족부가 실시한 ‘2019년 전국 아이돌봄 서비스 제공기관 평가’에서 부평구 및 서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여성가족부에서 전국 아이돌봄 서비스 제공기관 222개소를 대상으로 2019년도 사업수행전반을 평가한 결과, 인천시는 최우수 기관  2개소를 비롯 5개 군구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얻었다.
 
우리시의 기관들은 2019년도 추진 사업에 대한 사업 실적 및 안전 관리, 서비스 성과, 서비스 제공 인프라 등 4개 영역, 12개 평가 지표의 현장 점검 등 모든 영역에서 고루 높은 점수를 받았다.
 
아이돌봄 지원사업은 한부모, 맞벌이 등의 사유로 양육공백이 발생한 만 12세 이하 아동에게 돌보미가 가정을 방문하여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인천시에서는 10월 기준 1,174명이 돌보미로 활동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연간 29만건의 중단 없는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조진숙 시 여성가족국장은 “앞으로도 인천시는 아이돌봄 서비스의 활성화 및 질적 제고를 도모하여 아이돌봄이 필요한 부모에게 든든한 육아 서비스를 제공하고, 아이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