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코로나 신규 569명, 이틀 연속 500명…지역 발생 525명

중앙일보 2020.11.27 09:31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이틀 연속 500명을 넘으며 3차 대유행이 현실화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의 한 음식점에서 직원이 휴식을 취하고 있다. 뉴스1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이틀 연속 500명을 넘으며 3차 대유행이 현실화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의 한 음식점에서 직원이 휴식을 취하고 있다.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환자가 569명 발생하며 전날(583명)에 이어 이틀 연속 500명을 넘겼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7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환자는 569명으로 총 누적 환자는 3만2887명이 됐다고 밝혔다. 신규 환자 가운데 지역 발생은 525명, 해외 유입은 44명이었다.  
 
지역 발생 환자는 서울 204명, 경기 112명, 인천 21명으로 수도권에서만 337명이 나왔다. 다른 지역은 부산 24명, 광주 13명, 대전 5명, 울산 7명, 세종 3명, 강원 8명, 충북 19명, 충남 31명, 전북 24명, 전남 10명, 경북 3명, 경남 38명, 제주 3명이었다. 전국에서 대구만 유일하게 신규 환자가 없었다.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해외 유입 환자는 검역단계에서 31명, 지역사회에서 13명 증가했다. 유입 국가는 인도네시아 3명, 필리핀 1명, 그리스 1명, 스웨덴 7명, 오스트리아 8명, 지브랄타 2명, 체코 1명, 미국 14명, 캐나다 1명, 브라질 5명, 에티오피아 1명이었다.  
 
이날까지 신규 격리해제자는 153명으로 총 2만7103명(82.41%)이 격리 해제했고, 현재 5268명이 격리하고 있다. 위중증 환자는 77명이며, 사망자는 1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516명이 됐다. 코로나19의 치명률은 1.57%다.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이태윤 기자 lee.taeyu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