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美 아마존, 11번가 타고 韓 왔다…지분 최대 30% 인수

중앙일보 2020.11.16 09:23
미 아마존. AP=연합뉴스

미 아마존. AP=연합뉴스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이 SKT 자회사인 11번가와 손잡고 한국에 상륙한다. 
 
16일 재계에 따르면 미국 아마존은 11번가의 지분을 순차적으로 인수하는 방식으로 최대 30%까지 투자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투자지분은 기업 가치 평가에 따라 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사업 추진에 따라 국내 소비자들은 11번가에서 아마존 상품을 구매할 수 있게 된다. 
 
아마존의 국내 진출과 관련해 SKT는 "아마존과 e커머스 영역을 포함해 다양한 정보통신기술 영역에서 시너지를 내면서 산업 전반에 큰 활력을 불어넣겠다"며 "11번가를 글로벌 유통허브 플랫폼로 성장시킬 계획"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아마존은 "한국의 대표적 e커머스 사업자인 11번가는 우리의 '고객제일주의(Customer Obsession)'를 공유하고 있다"며 "11번가와 협력해 한국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혜택과 독보적 구매경험을 제공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