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승연 차남’ 김동원, 한화생명 전무 승진

중앙일보 2020.11.15 13:30
김동원 한화생명 전무.

김동원 한화생명 전무.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의 차남인 김동원 상무가 전무로 승진했다.
 
한화생명은 2021년 정기 임원 인사를 통해 김동원 최고디지털전략책임자(CDSO)가 전무로 승진하고, 4명의 상무보(김국진, 이경섭, 이원근, 최재덕)가 탄생했다고 15일 밝혔다.
 
김동원 전무는 디지털혁신을 통한 미래 신사업 창출 기여에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화생명 측은 “코로나 이후 언택트로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에서 디지털 시대를 선도하는 보험사로의 변화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추진하겠다는 회사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라고 승진 배경을 밝혔다.
 
김동원 전무는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 5월 디지털 중심 조직개편을 했고, 디지털기업의 성과체계로 불리는 OKR을 도입하며 본격 디지털경영을 위한 기반을 다졌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지난달에는 업계 최초로 설계사가 모바일 앱을 기반으로 활동할 수 있는 새로운 디지털영업채널 ‘LIFE MD’ 론칭을 주도했다. 김동원 전무는 한화그룹 디지털팀장, 한화생명 전사혁신실 부실장·디지털혁신실 상무 등을 거치며 디지털 부문의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2019년 8월부터 한화생명 CDSO(최고디지털전략책임자)를 맡고 있다.
 
이번에 제외된 영업 부문 임원인사는 코로나19로 인해 변화한 환경을 반영해 연말까지의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 초에 진행될 예정이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