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대 동문 연예인 ‘K-star’ 다 모였다!

중앙일보 2020.11.05 17:42

경기대학교(총장 김인규)가 개교 73주년을 맞이하여 대중문화예술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동문연예인 24명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5일 11시 서울 서대문 캠퍼스 K-스튜디오에서 연예인 홍보대사 위촉식 개최
탤런트 김성환 씨 단장에 김국진, 조성모, 문희준, 간미연, 심은진 등 24명 위촉

경기대는 5일 11시 서울 서대문 캠퍼스 K-스튜디오에서 ‘K-스타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고 경기대를 빛낼 연예인 동문 홍보대사 위촉과 홍보단 발대식을 진행했다.
 
홍보대사 가수로는 서울패밀리의 위일청, 조성모, HOT 문희준, 쥬얼리 이지현, 베이비복스 간미연, 심은진, 클릭B 하현곤, 미스트롯 김나희, 버즈 신준기, 옐(김혜미), 파로(윤석준) 등 11명이 참여한다.
 
연기자는 만능 탤런트 김성환을 비롯해 이원종, 이태곤, KBS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의 강세정, 김승현, 최정원, 김가란, 김새롬 등 8명이다.
 
이외에도 개그맨 김국진, 방송인 박슬기, 작곡가 장재원(필터), 영화배우 서진원, 극단 예지인 대표 천동희도 홍보대사로 위촉된다.
 
경기대 관계자는 “최근 전 세계적으로 한류 열풍이 뜨겁다”며 “한류를 주도하는 동문으로 구성된 K-스타 홍보대사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경기대 알리기에 나서며, 경기대학의 국내⦁외 홍보와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성환 단장은 “모교를 위해 봉사할 수 있는 홍보대사 위촉에 감사드리며, 연예인 동문들의 만남이 자주 이어지길 바라며 학교의 위상과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 돕겠다.” 고 사전 소감을 전했다.
 
김인규 경기대 총장은 “한류를 주도하는 연예인 홍보대사의 활동으로 경기대 재학생과 동문들은 연대의식을 느끼게 될 것이며, 경기대에 대한 자긍심을 고취시키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 한다.” 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경기대는 스타 연예인을 다수 배출해 연예계에 막강한 파워를 자랑한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 2019년 한류문화대학원을 신설해 성공적으로 운영해 오고 있다.  
 
현재 한류문화대학원에서는 K-컬처융합학과, K-뷰티학과, 공연예술학과 등 5개 학과 7개 전공으로 미래 한류의 글로벌 확산을 책임질 인재들을 양성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