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C서울 김남춘, 송파구 주차장서 숨진채 발견···"극단선택 추정"

중앙일보 2020.10.30 17:58
김남춘 선수. 사진 서울FC

김남춘 선수. 사진 서울FC

FC서울의 수비수 김남춘(31)이 세상을 떠났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30일 김 선수가 송파구 한 건물 주차장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타살 등 범죄 정황은 없으며, 김 선수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
 
경찰 관계자는 "선수 관계인과 유족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선수는 2013년 광운대를 졸업한 뒤 2017~2018 서울 소속으로 선수 생활을 해왔다. 지난해에는 구단 측과 2022년까지 3년 재계약을 마쳤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홍수민·위문희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