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핼러윈데이를 이틀 앞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 거리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핼러윈데이를 이틀 앞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 거리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가 코로나19 확산 때문에 잠정 중단했던 소비쿠폰 발행을 재개했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조정 이후 침체된 서민경제를 회복하기 위해섭니다. 그러나 핼러윈데이를 앞둔 시점에서 소비 쿠폰으로 사람들이 몰려 코로나19가 재확산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옵니다.
 
핼러윈데이를 앞두고 클럽 휴업을 권장한 정부가 소비쿠폰을 발행하자 모순된 정책이라는 비판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핼러윈데이를 귀신 파티장으로 만들 셈이냐. 이 어처구니없는 정부야.” “정부 일하는 거 보면 주도면밀하지 못하고 부처 간 엇박자가 심하고 엉성하다는 느낌을 받는데. 핼러윈데이를 목전에 두고 굳이 외식, 여행 장려 쿠폰을 뿌려야 할까?” “진짜 앞뒤가 안 맞는 정책들. 코로나로 겁주면서 세금으로 돈 뿌리면서 놀러 가라 하고 뭐 어쩌라는 거야.”
 
일각에선 정권 유지를 위해 코로나19 사태를 이용하는 것 아니냐고 의심합니다. “소비 진작으로 포장된 정책의 속내는 코로나19가 진정되지 않고 적당히 유행하는 것. 코로나19 불씨를 내년 보궐선거 때까지 이어가려는 것이다. 위기엔 정부 편 투표 경향과 무엇보다도 재난지원금을 살포하면 돈 준 쪽을 찍는 사람이 많기 때문이다.” “코로나로 지지율 관리하는 거야? 왜 또 쿠폰으로 감염자 수 늘리려는 수작인지. 쿠폰 발행 당장 중지해라.” “지금 청와대는 바쁠 거다. 최근 확진자 세 자리인데도 누구 탓으로 돌릴지 찾지 못해, 1단계 유지하며 시끄러워지는 거 어찌어찌 막고는 있는데. 이번 주말 확진자 집중적으로 터지면 누구 탓인지 타켓팅 확실히 해서 책임 전가하려고 탁상공론 열심히 일 테다.”
 
한편에선 소비쿠폰을 발행한 정부를 옹호하며 소비 진작을 기대합니다. “코로나 백신 나오기 전에는 풀었다 조였다 반복할 수밖에 없음. 거리 두기 강화하면 경제가 죽고 풀면 감염이 늘어나니 둘 사이에서 왔다 갔다 하는 게 현실임.” “개인적으로는 좀 더 있다가 했으면 하지만 자영업자들은 지금 상황이 많이 심각한 듯.” “자영업자들이 어렵다고 하면 정부 욕하고 정부에서 자영업자들 도우려고 쿠폰 풀면 또 욕하니. 쿠폰 풀고 업종에 따라 방역 조치를 따르면 되는 해결책도 생각 못 하나?” e글중심이 네티즌의 다양한 생각을 모았습니다.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 반말과 비속어가 있더라도 원문에 충실하기 위해 그대로 인용합니다.

 
* 어제의 e글중심 ▷ “몸수색은 국회 외부 손님인 대통령이 받아야 하는 거 아닌가?”
#네이버
"아직 확진자 늘어나고 있는 추세에 지지율 떨어질까 봐 할인권 뿌려 되는 것 보소."

ID 'syub****'

#에펨코리아
"확진자 폭증해놓고 또?"

ID 'Xijinpin' 

#루리웹
"자영업자들은 지금 상황이 많이 심각한 듯."
 
 
 
 
 
 
 
 
 

ID '닭날개건담' 

#다음
"외식하라고 가진 자들의 잔치네. 부익부 빈익빈 정신 차려라."

ID '지니킴' 

#네이버
"확진자 수는 갈수록 늘어나고 심지어 학교에서도 발병하고 있는데 소비 쿠폰? 아주 나가라고 부추겨라."

ID 'ymj1****'

#다음
"외식하라고 가진 자들의 잔치네. 부익부 빈익빈 정신 차려라."

ID '지니킴' 


이소현 인턴기자
지금 커뮤니티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들입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원글로 이동합니다.
 커뮤니티 HOT 이슈는...
 
1. 보배드림 〈현재 천조국 근황〉

 
2. 클리앙 〈어제 싸우나에서 귀가 썩는말을〉

 
3. 에펨코리아 〈저... 고백할게 있어요.〉

 
4. 오늘의유머 〈만리장성 마의 구간〉
 
5. 뽐뿌 〈EXO찬열 인생 재밌게 살았네요.〉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