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창 식당서 함께 식사" 아이돌 가수 촬영 동행한 2명 확진

중앙일보 2020.10.22 12:38
코로나19 백신. 로이터=연합뉴스

코로나19 백신. 로이터=연합뉴스

전북도 보건당국이 22일 고창에서 아이돌 가수의 촬영에 동행한 30대와 40대 남성이 각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로써 전북 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160명이 됐다.
 
이들은 지난 20일 전남 순천, 21일에는 고창의 유원지와 해수욕장 등지에서 남성 아이돌 가수와 동행해 영상을 찍고 고창의 한 식당에서 식사했다.
 
확진자들은 모두 마스크를 쓰고 있었지만, 아이돌 멤버 4명과 촬영 스텝 20여명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보건당국은 CCTV 등을 분석해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