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남양주에 업계 최대 펫파크 연다

중앙일보 2020.10.20 11:03
스페이스원 펫파크 '흰디하우스' 조감도. 사진 현대백화점

스페이스원 펫파크 '흰디하우스' 조감도. 사진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업계 최대 규모의 펫파크를 오픈한다.
 
현대백화점은 다음 달 6일 경기도 남양주 다산신도시에 오픈하는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스페이스 내 B관 옥상정원에 펫파크 ‘흰디 하우스’를 연다고 20일 밝혔다. 1322㎡(약 400평) 규모로 국내 유통 업계가 운영하는 펫파크 가운데 가장 크다.  
 
중형견과 소형견으로 구분해 입장 가능한 놀이터를 비롯해 반려동물과 함께 식사할 수 있는 테이블, 포토존 등의 편의 시설이 들어선다. 또한 오픈을 기념해 반려동물 전문가 설채현 수의사의 펫티켓 원데이 클래스, 전문 반려동물 관리사의 어질리티 시연도 진행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최근 반려동물과 함께 교외에서 여가 활동을 보내는 ‘펫크닉(펫+피크닉)’ 족이 늘어나는 추세를 반영했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은 흰디 하우스가 있는 B관 1층에서는 674㎡(204평) 규모의 프리미엄 반려동물 관리 숍 ‘코코스퀘어’를 선보인다. 코코스퀘어는 반려동물 전용 유치원과 수영장, 스파, 호텔 등 반려동물 관리 시설로 구성됐다. 또 반려동물 이동장 전문 브랜드 ‘모시콰’, 독일 반려동물 가구 브랜드 ‘미아카라’ 등 프리미엄 반려동물 상품 매장도 이용할 수 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반려동물 양육 인구가 1500만명을 넘어섰고, 반려동물과 가족의 합성어인 ‘펫펨족’이 신조어로 등장했을 정도로 관련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또한 “앞으로 고객의 생활에 맞춘 특색 있는 공간을 스페이스원에 대거 선보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배정원 기자 bae.jungw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