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육참총장 “5·18 군 개입은 잘못” 첫 사죄

중앙선데이 2020.10.17 00:34 707호 10면 지면보기
남영신 육군 참모총장은 16일 국회 국방위에서 5·18 광주 민주화운동 당시 계엄군의 집단 발포 등에 대해 공식 사죄했다. 육군 참모총장이 공식적으로 5·18 광주민주화운동 때 계엄군의 민간인 학살 등에 대해 사죄한 것은 처음이다. 남 총장은 “1980년 5·18 민주화운동에 군이 개입한 건 대단히 잘못됐다고 생각한다. 민주화운동 희생자와 유족분들에게 큰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한 뒤 허리를 굽혀 사죄의 뜻을 밝혔다.

선데이 배너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