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검찰 '옵티머스 의혹' 전파진흥원 경인본부 등 압색

중앙일보 2020.10.16 16:02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뉴스1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뉴스1

 
부실업체 투자로 5000억원대의 피해를 입힌 옵티머스자산운용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경인본부 등을 압수수색했다.
 
16일 서울중앙지검 경제범죄형사부(부장검사 주민철)는 이날 오후 인천 남동구 전파진흥원 경인본부·서울 중구 대신증권 본사·강남구 강남N타워에 대한 압색 영장을 집행했다고 밝혔다. 
 
전파진흥원 간부 A씨 등은 2017년 6월부터 2018년 3월까지 방송통신발전기금과 정보통신진흥기금 약 748억원을 옵티머스를 통해 사모펀드에 투자, 옵티머스 사태를 키웠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이병준 기자 lee.byungjun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