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본소득당 신지혜 "불법영상 소지 민주평통 관계자 고발"

중앙일보 2020.10.14 22:48
기본소득당이 14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평통 소속 공무원 A씨를 성폭행특별법 불법촬영물 소지 및 반포, 형법 직무유기, 국가공무원법 성실 의무 위반 등의 혐의로 고발했다고 밝혔다.  

기본소득당 신지혜 대표. [연합뉴스]

기본소득당 신지혜 대표. [연합뉴스]

 
A씨는 더불어민주당 김영주 의원에게 국감 자료를 넘기는 과정에서 업무용 PC를 통해 불법 음란물을 전송했다. 김 의원이 지난 8일 국감에서 이 사실을 알렸고, 이승환 민주평통 사무처장은 "송구스럽기 짝이 없다"고 사과했다.  
 
기본소득당 신지혜 대표는 "아무리 기다려도 경찰 내사 착수 소식이 들리지 않아 고발했다"며 "민주평통 의장인 문재인 대통령이 책임지고 관련자 및 관리자를 징계해달라"고 엄중한 수사와 처벌을 촉구했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