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하미커뮤니케이션즈 - 액션파워와 인공지능 분야 업무협약 체결

중앙일보 2020.10.14 11:34

미디어 콘텐츠 전문 서비스 기업인 ㈜다하미커뮤니케이션즈(대표 박용립 / 이하 다하미)와 인공지능 스타트업 ㈜액션파워(공동대표 이지화·조홍식 / 이하 액션파워)가 인공지능 분야 업무협약을 7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다하미는 세계 최초 지면신문 스크랩 솔루션인 ‘스크랩마스터’를 개발한 한국언론진흥재단 공식 유통 대행사로 17년간 축적된 미디어 빅데이터를 활용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 중에 있다. 최근 시각·언어·음성 분야의 인공지능 연구를 시작으로, 비정형 빅데이터를 분석하는 텍스트 마이닝 기술을 접목한 AI분석 서비스를 출시하며 새로운 미디어 콘텐츠 산업의 선두주자로 도약을 하고 있다.
 
액션파워는 인공지능 분야의 다양한 핵심 알고리즘을 자체적으로 연구·개발하는 기술기반 인공지능 딥테크 기업으로, 현재 자체 개발한 AI음성인식 받아쓰기 서비스 ‘다글로’를 운영 및 사용자 중심의 음성인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9개의 분야(화상회의, 강연, 전화통화, 1:1 인터뷰·상담, 의회, 뉴스, 법률강의, 교회설교, 일반)에 특화되어 높은 정확도를 확보하고 있으며, 나아가 딥러닝 알고리즘 기반의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핵심 알고리즘을 추가 개발하여 적용 분야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양사는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의 데이터바우처 AI가공 지원사업을 통해 호흡을 맞추기 시작했다. 다하미가 방송뉴스 모니터링 서비스의 품질 개선을 위하여 STT(speech to text) 기술을 자체 연구하며 정부지원사업 참여를 고려하던 중 AI가공기업 중 음성인식 기술을 보유한 액션파워와 제휴를 진행하게 되면서 양사가 협력 관계로 발전하는 계기를 만들었다.  
 
박용립 다하미커뮤니케이션즈 대표와 조홍식 액션파워 대표는 “실질적인 연구를 통하여 미디어 콘텐츠 서비스가 더욱 풍부해지기를 희망한다”며 뜻을 함께했다. 두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사의 기술력 확대는 물론 콘텐츠미디어 시장에서 독보적인 서비스 기업으로 성장해 나아가자고 말했다.
 
한편, 양사는 올해 하반기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인 데이터가공(AI) 분야에 선정되어 현재 사업 수행 중으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하여 안정적인 기존 사업의 고도화뿐 아니라 음성 인식 분야를 넘어 신규 미디어 서비스 관련 제반 사업을 협력해 추진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