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브리핑] 현대·기아·BMW 등 5만대 리콜 조치

중앙일보 2020.10.13 00:04 경제 4면 지면보기
국토교통부는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비엠더블유코리아 등에서 제작 또는 수입·판매한 총 64개 차종 4만9959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시정조치(리콜) 한다고 12일 밝혔다. 현대·기아차에서 제작·판매한 카니발(KA4) 등 3개 차종 7427대는 연료공급 호스 연결 부품이 느슨하게 체결돼 연료가 샐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BMW 520d 등 35개 차종 3만5420대는 엔진오일에 연료가 섞일 경우 타이밍 체인의 윤활이 제대로 되지 않아 체인이 마모될 가능성이 확인됐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