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민정 “제1야당, 상대편 깎아내려 이기겠다는 심보”

중앙일보 2020.10.12 14:44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당 소속 의원들에게 ‘문재인 정권 실정에 집중하고, 정책은 심야에 질의해라’는 등의 지령을 내렸다는 중앙일보 기사를 공유하며 “#부끄러운_야당”, “#국감은_왜하는데” 해시태그를 달았다.  
 
고 의원은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부디 자성의 목소리가 나오길 기대한다”며 이같이 비판했다.  
 
고 의원은 “대한민국의 미래상을 위해 더 나은 정책을 고민해야 할 제1야당에서 ‘정책은 심야에 해라’, ‘우수 국감 선정 기준도 문재인 정권 실정 비판에 우선순위를 주겠다’ 등 (지령을 내렸다)”며 “이기기 위해 정정당당한 승부수를 던지는 것이 아니라 상대편을 깎아내림으로 이기겠다는 심보”라고 지적했다.  
 
고 의원이 공유한 기사에는 ▶국감 질의는 ‘문재인 정권 실정 비판’에 집중하라 ▶우수 국감 선정 기준도 ‘문재인 정권 실정 비판’을 우선 순위로 할 것이다 ▶이슈에 대해 팀워크, 팀플레이로 질의하고 한 이슈를 집중적으로 끈질기게 질의해 의혹을 규명하라 ▶정책 질의는 가능하면 오전이나 오후보다는 심야에 하라 등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소속 의원실에 전달한 4가지 요청 사항이 들어있다. 또 국민의힘 지도부의 요청에 일부 의원들은 “정권 흔들기에만 집중하는 모습을 보이다 보면 되레 역효과가 나지 않겠나“라고 우려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과방위 국감지령

 
고 의원은 “이를 원내대표께서 용감하게(?) 의원들에게 지침을 내려보내는 현실”이라며 “깨어있는 국민의힘 의원이 단 한 사람이라도 있다면 당당하게 아닌 건 아니라고 말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국민의힘 지도부를 비판했다. 페이스북 캡처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국민의힘 지도부를 비판했다. 페이스북 캡처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