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건 잘 봐줄게” 3000만원 뇌물 챙긴 형사 구속

중앙일보 2020.10.10 00:28
경찰 CI·심벌마크. 연합뉴스

경찰 CI·심벌마크. 연합뉴스

서울 시내 한 경찰서에 근무하는 경찰관이 “사건을 잘 처리해 주겠다”며 자신이 담당한 폭행 사건 관련자들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9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최근 사건 관련자들로부터 모두 3000만원가량의 뇌물을 받아 챙긴 혐의로 강서경찰서 형사과 A경위를 지난달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 A경위는 직위 해제된 상태로 징계 절차를 앞두고 있다.  
 
A경위는 사건 무마를 대가로 폭행 피의자로부터 170만원을 받는 등 자신이 담당한 사건 관련자들에게 접근해 돈을 받아왔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A경위가 실제로 사건을 유리하게 봐준 정황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