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를 치유" 트럼프 극찬한 코로나19 치료제… FDA 긴급승인 신청

중앙일보 2020.10.08 23:45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나를 치유했다"고 칭찬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가 FDA 긴급승인을 신청했다.  

 
미 생명공학회사리제네론이 8일 FDA에 승인을 신청한 약은 현재 개발 중인 단일클론항체치료제 'REGN-COV2'다.  
미국 제약사 리제네론.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제약사 리제네론. 로이터=연합뉴스

 
이 치료제는 트럼프 대통령의 복용이 알려지며 화제가 됐다. 감염 초기이던 2일 아직 임상 단계였던 이 치료제 8g을 투여한 트럼프 대통령은 "즉각 좋아졌다. 믿을 수 없는 기분을 느꼈다"고 했다.  
 
이 치료제는 코로나19를 일으키는 바이러스의 인체 감염을 차단하는 역할을 한다고 제약사가 설명했다.  
 
CNBC방송 등에 따르면 리제네론은 이날 성명을 통해 "긴급사용 신청이 받아들여지면 정부가 미국인들에게 무료로 사용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승인을 받으면 리제네론은 대형 제약사 로슈와 협력해 공급을 늘리겠다는 계획이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